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유니스트 '의자 겸 자전거` 개발

유니스트 연구팀이 개발한 운동소품 '의자 겸 자전거'가 오는 17일까지 두바이 '디자인 위크 2018`에 초청, 전시됩니다. 유니스트 박영우 디자인-공학융합전문대학원 교수와 박상진·조은준 학생으로 구성된 연구팀은 의자도 되면서 운동기구로도 사용할 수 있는 `스툴디(stool.D)`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스툴디'는 사용자가 위에 앉아서 일하거나 책·TV 등을 보면서 페달을 밟아 자전거 운동을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상욱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