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경제브리핑)'강소기업 100'후보에 울산 3곳뿐

◀ANC▶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곳'후보에 울산은 단 3곳만 포함돼 산업도시 울산이라는 이름이 무색한 지경입니다.

지난달 고용률은 상승하고 실업률은 낮아졌습니다.

경제브리핑, 서하경기잡니다. ◀END▶ ◀VCR▶

정부가 소재·부품·장비 '강소기업 100'을 선정하기 위해 1차 평가를 벌인 결과 301곳으로 압축됐는데 울산은 단 3곳만 포함됐습니다.

지역별 선정기업 구성비를 보면 경기도가 47%로 가장 많았고 충남 8%, 경남과 대전이 6%, 서울, 부산, 대구가 각 5%로 나타났습니다.

울산은 1%에 그쳤습니다.

'강소기업 100'에 선정되면 빠른 기술 혁신과 사업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30개 사업을 통해 최대 182억원을 지원받습니다. -------------------------------------------

동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울산의 10월 고용동향을 보면 고용률은 상승하고 실업률을 낮아졌습니다.

취업자는 57만6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200명 증가에 그쳤으나 경제활동인구가 9천명 줄어 고용률은 59.7%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0.4% 상승했습니다.

실업자는 만9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1만명 준데다 경제활동인구도 줄어 실업률은 3.1%로 1.6%p 하락했습니다. -------------------------------------------

울산항만공사, UPA가 구인 구직 사이트인 잡코리아에 '울산항 온라인 전용채용관'을 열었습니다.

이 방에는 울산항에 있는 선사와 대리점, 부두운영사, 물류업체 등 기업체를 소개하고 구직 정보와 지원 자격 등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한편, 울산항만공사는 취업박람회와 취업포털사이트, 취업 컨설팅 등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울산항 일자리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MBC뉴스 서하경입니다.\/\/
홍상순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