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울산 맞춤형 시내버스전용차로 도입 추진

울산에 신개념 대중교통수단으로 추진하는
도시철도 트램과 결합해 시내버스전용차로제가 도입됩니다.

울산시는 3억원을 들여‘울산형 버스전용차로 실시설계 용역’이
용역심의위원회를 통과해
앞으로 8개월동안 진행할 계획입니다.

대상은 대학로와 문수로, 삼산로, 산업로,
번영로 등 8개 구간이며,
울산형 전용차로제는 부산 등이 도입한
중앙차로제와 유사하지만 중앙차로가 아닌
바깥쪽 차선을 활용할 계획으로
알려졌습니다.

울산에서는 대중교통이 시내버스가 유일해
대중교통 분담률이 16.8%로
광역시 가운데 가장 낮습니다.
옥민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