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집값 폭등에 가계대출 7달 연속 증가세

울산지역 부동산 시장이 과열 현상을 보이면서
가계대출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국은행이 3분기 울산지역 금융기관의
여수신 자료를 분석했더니, 가계대출 잔액은
21조6천6백억 원으로 전 분기보다 1천5백억원이 늘면서 올해 3월 이후 7달 연속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담보유형은 주택담보대출이 320억원, 기타대출 289억원이 각각 늘었고, 금융기관은 예금은행이 늘어난 반면 비은행금융기관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설태주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