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pmnews

울산시, "명절기간 울산대교·염포터널 무료화 불가"

울산시가 명절기간 울산대교와 염포산 터널의 한시적 무료화가 불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 관계자는 염포산터널 통행료 감액으로 매년 22억 원이 투입되는 상황에서 연휴기간 무료화에 소요되는 3억 원 이상의 추가 비용을 감당하기 어렵다고 설명했습니다.

동구사랑회는 동구 지역민과 방문객의 교통비 절감 필요성을 주장하며 울산대교와 염포산터널 통행 전면 무료화 온라인 서명 운동에 돌입했으며 현재 1천 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고나영

최근뉴스

많이 본 뉴스